고성8경



송림과 해당화가 어우러진 철새도래지 - 화진포호

호숫가에 해당화가 만발해 이름 붙여진 화진포호는 둘레 16km의 동해안 최대의 자연호수이다. (강원도 지방기념물 10호) 넓은 갈대밭 위에 수천 마리의 철새와 고니가 날아들고 울창한 송림으로 둘러싸여 주변경관이 빼어나 예로부터 주변에 유명한 별장 들이 많았던 곳으로 지금도 이승만 전대통령별장과 이기붕 별장, 김일성 별장이 역사안보전시관으로 운영되고 있다.

교통 : 동서울.상봉터미널 → 홍천 → 인제 → 진부령 → 간성터미널(3시간 40분 소요) → 거진 → 화진포

금강산 자락에 자리잡은 옛 가락의 흔적이.. - 건봉사

설악산 신흥사, 백담사 등 9개 말사(末事)를 거느렸던 한국 4대 사찰 중 한 곳으로 신라 법흥왕(520년)때 지어진 오랜 사찰이다. 임진왜란 때 사명대사에 의한 승병 봉기처이기도 했던 호국사적지로, 융성기에는 3,183칸의 대가람이었다고 하나 6.25전쟁때 거의 소실되었으며, 최근 건봉사지와 사찰의 복원사업이 한창이다. 신라 지장율사가 당에서 가져온 부처님의 진신 치아사리와 무지개 모양의 능파교, 그 양쪽에 바라밀문양의 돌기둥, 불이문의 옛 건봉사 터(강원도 기념물 제51호)에 남아있다.

교통 : 동서울.상봉터미널 → 양평 → 홍천 → 인제 → 진부령 → 간성터미널(3시간40분 소요) → 건봉사(15분 소요)

관동8경 중 하나요, 설악일출 8경의 하나 - 청간정

청간정은 설악산 골짜기에서 흘러내리는 청간천과 만경창파가 넘실거리는 기암절벽위에 팔각지붕의 중층누정으로 아담하게 세워져 있다. 강원도 유형문화재 제32호로 지정된 청간정은 1980년 정자를 완전 해체 복원하여 명실공히 문화재로서의 면모를 갖추었다. 청간정의 현판은 이조 현종 때 우암송시열이 좌상으로 재직시 이곳에 들러 친필로 썼었고, 그 후 1953년 고 이승만 대통령이 친필로 쓴 현판이 현재까지걸려 있다.

이곳에서 바라보는 일출과 월출시의 장엄함과, 밀려오는 파도가 마치 뭉게 구름이 일다가 안개처럼 사라져 가는 황홀경으로 관동팔경 중 수일경으로 손꼽히는 청간정은 아름다운 주위풍광으로 예로부터 시인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노송숲 사이로 뚫린 오솔길을 더듬은 뒤 , 탁 트인 동해를 굽어보는 정취가 그윽하다.

교통 : 간성 ↔ 속초간 시내버스가 5분간격으로 운행 (1번 시내버스)

남북 분단의 아픔과 통일을 염원하는 안보관광지 - 통일전망대

dmz와 남방한계선이 만나는 해발70m고지에 금강산의 구선봉과 해금강이 보이고 맑은 날에는 금강산 절경을 볼수 있는 곳으로 남북 분단의 아픔과 통일의 염원을 기원하는 대표적 안보관광지이다.

교통안내
- 동서울,상봉터미널⇒홍천⇒인제⇒진부령⇒간성터미널(3시간40분소요)→거진→금강산콘도→통일안보공원 ※ 셔틀버스 : 셔틀버스는 운행하지 않습니다. 도보로는 불가능합니다.

관람안내 - 출입시간 : 봄, 가을: 09:00~16:30 여름: 09:00~17:30 겨울:09:00~15:50
- 관람료 : 어른 : 2,000원 학생 : 1,000원
- 출입절차
· 통일전망대 출입을 위해 통일안보공원에서 신고 및 교육을 받아야 합니다.
· 출입신고서 작성(대표자 주민등록증 지참) ⇒통일안보공원에서 슬라이드 관람⇒ 통일전망대 이동

- 문의 : (주) 통일전망대 033-682-0088

청명한 물빛, 울창한 송림 - 송지호

이름처럼 송림이 울창한 송지호는 둘레만도 십리에 달하고, 자연호수와 죽도가 어우러져 경관이 수려하여 고성의 대표적인 관광지로 꼽힌다. 겨울철새인 고니(천연기념물 제201호)의 도래지인 이 곳은 물빛이 청명하고 수심이 일정해 도미와 전어 등 바닷고기와 잉어 같은 민물고기가 함께 살고 있어 낚시터로도 유명하다.(지금은낚시금지기간)6 ~ 9월 이곳에서 성인병 예방에 좋은 재첩이 많이 채취된다.

교통 : 죽왕면 오호리까지 1번 시내버스가 15분 간격으로 운행, 하차후 5분 거리

웅장한 위용과 기암절벽이 자랑스런 - 울산바위

울산에서 왔다고 하여 울산바위라 부르게 되었다고 하는데 금강산 1만2천봉 에 함께하기 위하여 가던 중 미시령 밑에 있는 현위치에서 잠시 쉬어가다가 금강산에 끼지 못했다는 전설이 있다. 주변에 화암사, 잼버리장 등이 있고 동서를 연결하는 미시령길에서 보는 울 산바위의 위세는 보는 이로 하여금 자연의 위용에 압도 당하게 만든다.

교통 : 미시령 정상에서 내려오는 길

해안절벽 위의 선경(仙景) - 천학정

1931년 당시의 면장 한치응의 주도하에 마을사람들에 의해 건립되었고 향토문화재로 지정되었다. 겹처마 팔각지붕의 정면 2칸, 측면 2칸의 벽이 없는 정자로 노송과 깎아지른 듯한 해안 절벽에 자리잡고 있어 풍취가 뛰어나다. 기암괴석의 해안절벽에 위치하고, 남북으로 청간정과 교암 능파대가 있어 정자의 풍광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이곳에서 확 트인 바다를 보고 있노라면 선조들의 풍류가 가슴에 와 닿는다고. 바다의 일출 또한 가히 선경(仙境)이라 이를 만큼 아름답다.

교통 : 속초↔ 고성 방면 시내버스(20분 정도 소요, 속초시내에서 10분 간격으로 차량 배차)

금강산 1만2천봉의 남한 제2봉 - 마산봉

금강산 1만2천봉의 남한 제2봉인 해발 1,052m의 마산봉은 백두대간 준령으로 인근에 알프스스키장이 위치하고 있는 봉우리로 이곳에서 바라보는 동해안의 절경과 함께 겨울철 설경은 보는 이로 하여금 대자연의 위용과 위엄을 함께 느끼게 함(관내 백두대간 길이 23.4km).

미시령-신선봉-마산봉-진부령-향로봉
교통 : 동서울·상봉터미널-홍천-인제-진부령(3시간 소요)-흘리



고성 통일명태축제


행사일정